상단여백
HOME 이슈
서울에너지공사, 시민과 함께하는 탄소중립형 나눔 행사 성료
시민 45만명 참여 232억보 달성… 기부금 100만원 조성

[인더스트리뉴스 정한교 기자] 서울에너지공사(사장 김중식)는 공사가 진행한 ‘시민과 함께 스마트하게 걷고 나눔’ 행사에 시민 45만명이 참여해 232억보를 적립하며, 성황리에 막을 내렸다고 13일 밝혔다.

‘시민과 함께 스마트하게 걷고 나눔’ 캐시워크 퀴즈페이지 이미지 [사진=서울에너지공사]

공사는 지난 3월 28일부터 4월 3일까지 1주일간 캐시워크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코로나19 상황을 고려한 비대면 시민참여 걷기 행사를 진행했다. 이는 참여자의 걸음 수에 따라 탄소상쇄 숲 조성 기부금이 정해지는 탄소중립형 나눔 행사이다.

공사에 따르면, 행사기간 동안 참여자는 총 45만명이었으며, 누적 걸음 수는 232억보로 집계됐다. 이는 당초 목표 걸음 수인 150억보 보다 155% 초과한 수치로, 코로나19 장기화 및 우천의 악재 속에서도 이뤄낸 성과라는 점에서 의미가 크다.

공사는 목표 달성에 따라 계획대로 기부금 100만원을 탄소상쇄 숲 조성에 기부해 2050 탄소중립 정책에 이바지할 예정이다.

서울에너지공사 김중식 사장은 “시민과 함께 스마트하게 걷고 나눔 행사는 올해로 2회째 개최된 행사”라며, “시민 모두가 참여할 수 있는 신개념 비대면 나눔활동으로 특히 주목받고 있는 금번 행사에서는 지난해보다 5만명이 늘어난 45만 시민이 참여해 232억보, 거리로 환산하면 1,500만㎞를 걷는 성과를 거뒀다”고 전했다.

이어 김 사장은 “이는 소나무 56만 그루를 심는 효과와도 같다”며, “이번 행사로 마련된 기부금은 올해 하반기에 탄소상쇄 숲 조성에 쓰일 예정이며, 우리 공사는 앞으로도 ESG 경영체제를 공고히 하고 사회적 가치 확산을 위해 더욱 노력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한교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솔라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한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