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비즈니스 PV 산업동향
2024년까지 태양광발전 설비 누적용량 1GW 건설 목표 추진중부발전-한화솔라파워-삼일회계법인, 태양광 사업 공동추진

[솔라투데이 탄소제로 최홍식 기자] 한국중부발전과 한화솔라파워, 삼일회계법인이 9월 5일 에너지전환 정책에 적극 부응하고, 신재생에너지 발전량 목표 상향조정에 선제적으로 대응하기 위한 '태양광발전 사업 공동추진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한국중부발전과 한화솔라파워, 삼일회계법인이 태양광발전 사업 공동추진 협약을 체결했다. [사진=한국중부발전]

이번 협약은 전국에 산재해 있는 저수지와 건물지붕, 나대지 등 9개 사업부지에서 추진되는 태양광발전 사업으로 한국중부발전과 한화솔라파워의 태양광 사업 전문 노하우와 삼일회계법인의 재무자문 경험이 접목되어 진행되는 사업이다. 

협약에 따라 수상태양광 4.5MW, 지붕태양광 5.4MW, 나대지태양광 8.3MW 등 설비용량 총 18.2MW의 태양광을 설치할 예정이며, 나대지태양광에 17.7MWh의 ESS(에너지저장장치)도 연계 설치하게 된다. 

이번 사업은 여러지역에 걸쳐있는 다수의 소규모 태양광사업을 단일 SPC(특수목적법인)에 통합해서 추진하게 될 사업모델로 신속한 태양광발전사업 추진에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한국중부발전 김호빈 국정과제기획추진단장은 "중부발전은 2024년까지 태양광발전 설비 누적용량 1GW 건설을 목표로 사업을 추진하고 있으며, 이번 협력 관계를 기반으로 향후 더욱 많은 사업을 추진되기 바란다"고 밝혔다. 

[최홍식 기자 (st@infothe.com)]

[저작권자 © 솔라투데이 탄소제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홍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