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에코라이프
7,000평 규모의 바이오에너지 연구센터 구축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광주 바이오에너지 연구개발센터 준공

[인더스트리뉴스 이건오 기자]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은 최근 광주광역시 첨단과학산업단지에서 ‘광주 바이오에너지 연구개발센터’ 준공식을 가졌다.

과학기술정보통신부, 광주광역시,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이 공동으로 기획한 광주 바이오에너지 연구개발센터는 총 사업비 269억원이 투입돼 바이오에너지, 에너지 저장 기술의 실증과 보급, 산업화 기술 개발을 위한 허브로 구축됐다.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은 광주 첨단과학산업단지에서 ‘광주 바이오에너지 연구개발센터’ 준공식을 가졌다. [사진=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총 7,000평 규모로 구축된 광주 바이오에너지 연구개발센터는 앞으로 바이오에너지와 친환경 에너지저장 분야의 원천기술연구 지원은 물론, 인증 및 실증을 통한 상용화 지원과 중소중견기업의 현장 애로 사항을 신속히 해결하는 지원 프로그램을 운영할 계획이다.

이외에도 광주 지역 대학의 관련 분야 특성화를 유도해 연구부문별 전문 인력 육성프로그램을 운영하고, 지역 내 산·학·연과 첨단 고가 연구 장비·시설을 공동 활용함과 동시에 전문 기술인력의 양성을 위한 기술 교육훈련 프로그램을 운영함으로써 지역 사회에 공헌할 전망이다.

이번 개소식에는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곽병성 원장을 비롯해 최경환 민주평화당 국회의원, 윤장현 광주광역시장 등 저명인사·관계자 200여명이 참석해 자리를 빛냈다. 한국에너지기술연구원 곽병성 원장은 “광주 바이오에너지 연구개발센터는 도전적이고 혁신적인 연구, 실증은 물론 기후변화 대응 R&D 허브기관으로서의 역할을 대덕연구단지에 위치한 본원과 함께 충실히 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건오 기자 (editor@infothe.com)]

[저작권자 © 솔라투데이 탄소제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건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