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PV&CARBON 산업동향
한전KDN, 영광열병합발전 사업 추진 업무협약 체결
정부 재생에너지 3020 목표 달성 및 일자리 창출 기여

[인더스트리뉴스 최홍식 기자] 한전KDN이 영광열병합발전, 신한BNP 파리바자산운용과 함께 열병합발전 사업에 관한 업무협약을 10일 체결했다.

한전 KDN은 이번에 체결된 업무협약을 통해 향후 진행될 수 있는 약 600억원 규모의 영광열병합발전소 건립에 있어 설계와 자재조달, 시공까지 담당하는 EPC 사업을 수행하게 된다. 함께 협약을 체결한 영광열병합발전은 시행사로서 행정관련 전반사항을 맡게되며, 신한BNP 파리바자산운용은 금융주관사로 참여하게 된다.

한전KDN이 영광열병합발전소 건설을 위해 영광열병합발전소, 신한BNP 파리바자산운용과 함께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사진=한전KDN]

협약식에는 한전 KDN 에너지신사업처 이훈 처장과 영광열병합발전 김상풍 회장, 신한BNP 파리바자산운용의 장성수 본부장 등 회사 관계자와 지역 주민들이 참석했다.

한전KDN 관계자는 “이번 협약을 통해 진행될 열병합발전사업은 생활폐기물을 연료로 활용할 수 있는 사업으로 2030년까지 재생에너지의 발전량 비중을 20%로 늘리려는 정부의 ‘재생에너지 3020 이행계획’에 부응하고, 향후 발전소가 완공될 시 지역일자리 창출과 지역사회 발전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밝혔다.

[최홍식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솔라투데이 탄소제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홍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