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PV&CARBON 리포트
OCI, 중증 환아들을 위한 보금자리에 태양광발전설비 기증
OCI는 소아암 등 중증 질환으로 장기간 치료가 필요한 어린이들의 보금자리가 될 ‘RMHC하우스’에 태양광 발전설비를 기증한다.

장기 입원 환아 및 가족들의 경제적, 심리적 부담 덜어주는 취지

[인더스트리뉴스 이건오 기자] OCI(사장 이우현)는 7월 26일 OCI 본사에서 ‘RMHC하우스’ 옥상에 15kW급 태양광 발전설비를 기증하는 ‘RMHC하우스 건립을 위한 태양광 발전설비 후원 전달식’을 가졌다. 이 날 행사에는 OCI 사회공헌실 김경자 고문과 사회공헌실 오창우 상무, RMHC코리아 제프리 존스 회장 및 부경미 사무국장 등 관계자 10여명이 참석했다.

‘RMHC하우스’는 글로벌 비영리자선단체인 RMHC코리아(Ronald McDonald House Charities Korea)가 소아암이나 백혈병 등 중증 질병으로 오랜 기간 입원 및 치료가 필요한 어린이 환자들과 가족들을 위해 병원 근처에 머물며 치료를 받을 수 있도록 만든 공간으로써 경남 양산의 부산대학교 부지 내에 4인 가족기준 10가구가 생활할 수 있는 450평 규모로 건설 중이다.

사진 왼쪽부터 RMHC코리아 제프리 존스 회장과 OCI 사회공헌실 김경자 고문이 태양광발전설비 후원을 약속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OCI]

OCI는 중증 환아들과 가족들이 장기 입원으로 겪는 경제적, 심리적 부담을 덜어주자는 ‘RMHC하우스’ 건설 취지에 깊이 공감해 이번 태양광발전설비 무상 기증을 결정했다. 향후 후원금만으로 운영되는 관리에서 지속적인 전기료 절감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OCI 사회공헌실 김경자 고문은 “OCI의 태양광발전설비가 가족들의 새로운 보금자리에 작으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어린이들은 병마와 잘 싸워서 하루 빨리 건강을 되찾기를 염원한다”고 말했다.

RMHC코리아 제프리 존스 회장은 “OCI가 태양광 발전설비를 기증해 줌으로써 아픈 아동들과 가족들을 위한 하우스 건립 사업에 동참해 사회적 가치 실현을 이루게 됐다”며, “OCI를 통해 함께 지속 가능한 운영을 할 수 있게 돼 기쁘다”고 말했다.

한편, OCI는 그간 전국 300여개 도서벽지 초등학교에 5kW급 태양광 발전설비를 무상으로 기증하는 ‘솔라 스쿨(Solar School) 프로젝트’, 전기가 부족한 네팔 고산지역 학교에 태양광 발전설비를 설치하는 ‘네팔 솔라 프로젝트’ 등 태양광 관련 사회공헌활동을 펼쳐왔다.

[이건오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솔라투데이 탄소제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건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