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책 에코라이프
제주도, 주택태양광발전시설 설치지원 추가신청 접수
제주특별자치도는 ‘주택 태양광발전 보급 사업’ 설치 지원 신청을 통해 주택태양광발전시설을 확대하고 있다. 단독주택에 설치되는 태양광발전 시설은 최대 3kW까지 설치가 가능하며 가구별 3kW 기준 346만5,000원이 지원된다.

‘주택 태양광발전 보급 사업’으로 단독주택은 최대 3kW까지 설치 가능

[인더스트리뉴스 이건오 기자] 제주특별자치도는 11월 19일, 주택태양광발전시설 설치 지원 신청을 12월 20일까지 4개 참여기업을 통해 접수받고 있다고 밝혔다.

제주특별자치도는 ‘주택 태양광발전 보급 사업’ 설치 지원 신청을 통해 주택태양광발전시설을 확대하고 있다. [사진=제주특별자치도]

나눔에너지, 대은, 보타리에너지, 세경 등의 기업이 참여하는 태양광발전시설 설치 지원사업은 지난 5월 11일에서 9월 27일까지 1차 신청을 접수한 결과, 신청 수요를 전부 충족하지 못함에 따라 7억원의 예산을 추가로 확보해 추진되고 있다. 1차 사업은 사업비 7억원을 투입해 160가구, 468.4kW를 선정하고 지원한 바 있다.

단독주택에 설치되는 태양광발전 시설은 최대 3kW까지 설치가 가능하며 가구별 3kW 기준 346만5,000원이 지원된다. 3kW 설치시 보조금 346만5,000원, 자부담 313만5,000원으로 총 공사비는 660만원이다. 또한, 전기차 충전시설을 설치하는 20세대 이상 공동주택에는 건물 1동당 30kW까지 설치비 전액을 지원한다.

태양광 발전은 무공해 태양에너지를 전기에너지로 변환해 전기를 생산하는 방식이다. 월 전기요금이 10만원 가량 나오는 주택에서 태양광 설비를 설치할 경우, 예상 전기요금은 2만6,800원 정도로 약 73%가 절감된 약 7만3,200원의 절감효과를 볼 수 있다. 주택용 전기요금은 누진제라서 전기 사용량이 많은 가정일수록 전기요금 절감효과는 더욱 크게 나타난다.

제주특별자치도 문경삼 탄소없는제주정책과장은 “이번에 추진하는 ‘주택 태양광발전 보급 사업’은 풍력자원 공유화기금을 통해 조성된 사업비를 활용해 도민들에게 에너지 복지를 제공하고자 하는 사업”이라며, “정부의 재생에너지 3020 이행계획을 실현하는데도 기여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이건오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솔라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건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