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에코라이프
구로구, 태양광 스마트 벤치 사업 펼쳐
태양광 스마트 벤치를 설치하는 사례가 증가하고 있다. 공원에 설치된 스마트벤치는 모바일 기기 충전, 경관 조명 등에 사용될 전망이다.

벤치 좌판에 태양광발전 모듈 설치해 전기 생산, 2022년까지 100여개 조성 계획

[인더스트리뉴스 최홍식 기자] 구로구(구청장 이성)가 ‘태양광 스마트 벤치’ 설치 사업을 펼친다. 구로구는 주민 편의 증진을 위해 관내 공원, 등산로 등에 ‘태양광 스마트 벤치’를 설치한다고 최근 밝혔다.

구로구가 최근 설치한 태양광 스마트 벤치 전경 [사진=구로구청]

‘태양광 스마트 벤치’는 벤치에 태양광모듈을 부착, 이를 통해 에너지를 모아 휴대폰 유무선 충전, 조명 등으로 활용하는 신 재생에너지 미니 발전소다. 구로구는 최근 개봉유수지, 고척근린공원, 버들어린이공원, 천왕근린공원 등 4개소에 5개의 스마트 벤치를 시범 설치했다.

설치된 스마트 벤치는 사람이 앉는 좌판에 태양광발전 블록이 설치되어 있고 전기를 생산하게 된다. 생산된 전기는 모바일 기기 충전, 경관 조명에 사용된다. 가로등도 함께 설치돼 안전 확보와 범죄예방의 효과도 있다.

구로구는 하루 3.5시간 이상의 일조시간이 확보되는 곳을 선정해 2022년까지 공원, 등산로 입구, 산 정상부 등 주민 야외 휴식공간에 100여개의 스마트 벤치를 설치할 계획이다. 구로구는 주민들의 사용에 불편함이 없도록 꼼꼼히 사후 관리도 펼칠 예정이다.

구로구 관계자는 “앞으로 벤치뿐만 아니라 퍼걸러(파고라), 정자 등 특색 있는 태양광 스마트 제품을 설치하겠다”며 “와이파이 구축, 스마트 벤치 설치 등을 통해 주민들이 공감하고 체감할 수 있는 스마트 휴식 공간을 구현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최홍식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솔라투데이 탄소제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홍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