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에코라이프
서울시, 온실가스 감축 지킴이 ‘그린캠퍼스 대학생 홍보대사’ 7기 모집
서울시는 대학의 그린캠퍼스 조성에 앞장설 온실가스 감축 지킴이 ‘서울그린캠퍼스 대학생 홍보대사’ 40명을 3월 11일부터 29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온실가스 감축 실천 및 대학 참여를 유도하는 그린캠퍼스 조성 앞장

[인더스트리뉴스 이건오 기자] 서울시는 2013년부터 매년 ‘서울 그린캠퍼스 대학생 홍보대사’를 선발 운영해 왔다. 지난해에는 상·하반기 2회에 걸쳐 총 91명의 대학생이 캠퍼스 에너지 절약과 환경보호, 미래 녹색인재 양성을 선도해 나갈 수 있도록 활동을 지원한 바 있다.

‘서울그린캠퍼스 대학생 홍보대사’는 소속된 학교에서 에너지 절약 실천에 앞장서고, 대학이 신재생에너지를 생산하고 온실가스를 감축할 수 있도록 각종 에너지 절약 홍보 활동을 진행하게 된다.

저탄소 캠퍼스 캠페인 UnivExpo Seoul을 진행하고 있는 서울그린캠퍼스 대학생 홍보대사 [사진=서울시]

그동안 ‘서울 그린캠퍼스 대학생 홍보대사’들은 대학 내 플라스틱 프리 캠페인, 개인 텀블러 이용하기, 빈 강의실 불끄기 등 에너지 절약을 위한 다양한 캠페인을 대학 캠퍼스 안팎에서 펼치며 온실가스 감축 및 에너지절약 시민실천 문화 확산에 앞장서 왔다.

올해는 특히, 에너지 분야의 시민단체와 협력·지원체계를 구축해 그린캠퍼스 대학생 홍보대사 활동 촉진을 지원하기로 했다. 시민단체의 노하우를 활용해 대학생 홍보대사의 역량을 강화하고 ‘홍보대사-시민단체-소속대학 에너지 담당자’의 소통을 통해 실질적인 온실가스 감축운동으로 전개할 계획이다.

지난해 활약한 홍보대사들은 에너지 절약을 주제로 캠퍼스 내 학생 등 1,100여명을 대상으로 캠페인 등 다양한 활동을 전개한 바 있다. 홍보대사들은 활발한 탄소상쇄숲 식수행사, 저탄소 캠퍼스 캠페인 UnivExpo Seoul, 서울시 일회용 플라스틱줄이기 발대식 등 온오프 활동을 통해 그린캠퍼스 활동 알리미로서 그 역할을 톡톡히 해낸 바 있다.

홍보대사로 참여한 학생들에게는 서울시장 명의의 위촉장을 전달하고, 활동성과를 고려해 서울시장 표창을 수여할 계획이다. 또한, 홍보대사로 활동하는 시간에 대해서는 1365 자원봉사포털을 통해 자원봉사 시간을 인정받을 수 있고, 교통비와 식비 등 소정의 활동비가 지원된다.

올해 선발하는 7기 서울 그린캠퍼스 대학생 홍보대사 모집에는 서울시 소재 대학(원)에 재학 또는 휴학 중인 학생은 누구나 지원가능하다. 선발은 1차 서류심사와 면접을 통해 SNS 활동사항, 봉사정신, 환경에 대한 관심 등을 중점적으로 평가한 후 최종 40명을 선발한다.

서울시 김연지 에너지시민협력과장은 “대학은 냉·난방 소비가 많은 대표적인 에너지 다소비 건물”이라며, “서울그린캠퍼스 대학생 홍보대사 활동을 통해 소속대학이 온실가스를 감축하는 그린캠퍼스로 전환하고 환경보호에 기여하는 보람 있는 기회이므로 학생들의 많은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이건오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솔라투데이 탄소제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건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