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PV&CARBON 산업동향
에스에너지, 이집트 엘구나에 태양광 모듈 생산 JV 설립
에스에너지가 이집트 엘구나에 생산시설을 마련하고 아프리카, 중동 등 신흥시장으로 외연을 확장할 전망이다.

아프리카, 중동 등 신흥 태양광 시장 진출 본격화

[인더스트리뉴스 이건오 기자] 신재생에너지 그룹 에스에너지(대표 홍성민)는 지난 2월 28일 이집트 기업가인 사위리스(Samih Onsi Sawiris) 회장과 태양광 모듈 생산 및 판매를 위한 합작회사(JV) 설립 계약을 체결했다고 3월 12일 밝혔다.

에스에너지는 이집트 엘구나에 태양광모듈 생산 및 판매를 위한 조인트벤처 설립 계약을 마치고 관계자들과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에스에너지]

이번 계약은 에스에너지 판교 본사에서 진행됐으며, 에스에너지 홍성민 대표와 사위리스 회장 등이 참석해 아프리카, 중동 등 향후 태양광 신흥시장 진출에 대한 사업 방향을 논의했다.

양사는 1차적으로 이집트 El Gouna 지역에 연간 생산량 200MW 규모의 모듈 생산공장을 설립해 올 연말부터 양산제품을 공급할 계획이며, 해당 공장에서 생산된 모듈 제품은 기존 시장인 미국, 유럽 시장 공급을 시작으로 중동, 아프리카 등지로 공급처를 다변화할 계획이다.

이집트 JV 설립에 대해 에스에너지 관계자는 “당사는 이번 사위리스 회장과의 협업으로 기존 시장에 대한 경쟁력과 접근성을 한층 강화할 뿐 아니라, 향후 태양광 시장의 중심으로 떠오를 아프리카, 중동 지역을 거점으로 삼아 태양광을 비롯한 다양한 에너지 비즈니스 모델로 접근해 시장 다변화 및 신규 사업 기회를 발굴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건오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솔라투데이 탄소제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건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