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PV&CARBON 리포트
한전, 초급속 전기차 충전소 준공식 개최
대구광역시와 에너지신사업 공동개발 및 협력사업 추진

[인더스트리뉴스 정형우 기자] 한국전력(대표이사 사장 김종갑)은 6월 4일 대구광역시 두류공원에서 ‘초급속 전기차 충전소 준공식’을 개최하고, 대구광역시와 ‘에너지신사업 추진협력 MOU’를 체결했다. 

(좌측부터)대구광역시 권영진 시장, 한전 김종갑 사장이 에너지신사업 추진협력 MOU 체결 기념사진 촬영 중이다. [사진=대구광역시]

대구광역시 두류공원에 설치된 ‘초급속 전기차 충전소’는 최대 8대까지 동시 충전이 가능하고 충전시간도 급속의 경우 기존 30분대에서 10분대로 단축됐다. 

이번 대구광역시와의 에너지신사업 추진 협약은 전기차 충전인프라 구축사업, 에너지효율화 사업 및 스마트시티 구축사업의 상호 협력을 목적으로 체결됐다. 아울러 ‘전기차 충전인프라 구축사업’은 앞으로 대구광역시에 전기차 급속 충전인프라를 확대 구축함으로써 대구광역시의 청정에너지 자립도시 조성 추진에 이바지하기 위함이다. 

이번 협약에서 한전은 급속 전기차 충전인프라 구축 확대 및 유지보수, 기술협력을, 대구시는 인·허가, 시민홍보, 행정지원 등 사업전반을 지원할 예정이다. 
 
‘에너지 효율향상사업’은 에너지 다소비 공장과 빌딩을 선정해 한전이 자체 개발한 ‘에너지 통합관리 플랫폼’을 통하여 최적의 에너지 운영절감 서비스를 제공하며, ‘스마트시티 구축사업’은 현재 대구광역시가 추진 중인 스마트시티에서 한전의 KEPCO형 스마트빌딩 실증사업을 추진하는 사업이다. 

MOU 체결식에서 한전 김종갑 사장은 “대구광역시와 긴밀하게 협력해 우리나라 친환경 에너지신사업이 더욱 발전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정형우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솔라투데이 탄소제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형우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