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서부발전, 광주·전남지역 일자리 창출 위해 수소경제 활성화 추진
해양에너지, 광주MBC와 ‘신재생에너지 발전사업 추진 양해각서’ 체결

[인더스트리뉴스 정한교 기자] 한국서부발전(사장 김병숙)이 11월 6일 광주·전남지역 도시가스 공급사인 해양에너지·광주MBC와 함께 ‘신재생에너지 발전사업 추진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광주MBC 송일준 사장(좌), 한국서부발전 김병숙 사장(가운데), 해양에너지 김형순 사장(우)이 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서부발전]

이번 협약은 정부의 제3차 에너지기본계획에 적극 부응해 깨끗하고 안전한 친환경에너지를 확대하고, 수소생산 인프라 구축 및 에너지 복지 기여에 하고자 추진됐다.

서부발전과 해양에너지는 협약에 따라 광주·전남지역의 산업단지와 유휴부지를 활용한 연료전지 사업을 시작으로, 연료전지 발전설비 설치를 통해 가스공급망을 확충하는 사업을 공동으로 추진한다. 광주MBC는 사업 참여와 함께 지역사회의 우호적인 협력을 이끌어 내는 역할을 수행하기로 했다.

서부발전 김병숙 사장은 “해양에너지, 광주MBC와 함께 정부의 수소경제 활성화 정책에 기여하는 ‘신재생에너지 발전사업 추진 양해각서’를 체결해 매우 기쁘게 생각한다”며, “서부발전은 연료전지 발전사업과 더불어 에너지복지 기여 사업을 통해 지역경제 활성화와 일자리 창출에 힘쓰겠다”며 협약 체결의 소감을 밝혔다.

서부발전은 앞으로도 다양한 신재생에너지 발전사업을 추진해 국가 에너지전환 정책에 적극 부응하는 한편, 공기업으로서 사회적 가치 창출과 좋은 일자리 만들기에 기여하겠다는 계획이다.

[정한교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솔라투데이 탄소제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한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