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산업부, 2019 한국에너지대상 개최… 올해 41번째 맞이해
나라컨트롤 문성주 대표 동탑산업훈장 등129명 유공자 수상

[인더스트리뉴스 이건오 기자]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성윤모)는 11월 12일, 서울 여의도 63컨벤션센터 그랜드볼룸에서 에너지효율향상 및 신재생에너지 산업발전 유공자와 업계 관계자 등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2019 한국에너지대상’ 시상식을 개최했다.

지난 ‘2019 한국에너지대상’ 시상식에서 산업부 정승일 차관이 축사를 하고 있다. [사진=산업부]

올해 41번째를 맞이한 이번 행사는 지난해부터 한국에너지효율대상(1975년부터)과 한국신재생에너지대상(2007년부터)을 통합해 에너지 부문 최대 규모의 시상식으로 개최됐다. 올해 한국에너지대상은 나라컨트롤 문성주 대표(동탑산업훈장)를 비롯한 총 129명이 ’에너지효율향상‘ 및 ’신재생에너지 산업발전‘에 기여한 공로를 인정받아 포상을 수상했다.

동탑산업훈장은 국내 최초로 빌딩 자동제어 시스템 국산화를 성공해 지난 35년 간 약 4,000여개 현장에 적용하고, 건물에너지관리시스템(BEMS) 개발·보급에 노력한 나라컨트롤 문성주 대표에게 수여됐다.

‘2019 한국에너지대상’ 시상식에서 수상 유공자들과 산업부 정승일 차관(사진 가운데)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산업부]

철탑산업훈장은 2006년 국내 최초로 1MW급 태양광발전소를 건설했고, 국내기업 중 베트남에 최대 규모(70MW) 태양광 사업에 진출한 노력으로 한라이앤씨 김범헌 대표에게 수여됐으며, 석탑산업훈장은 세계 최초로 건물에너지관리시스템(BEMS) 연계규격을 마련하는 등 건축물 에너지 효율향상 기반조성에 노력한 고재영 한국에너지공단 수요관리이사에게 수여됐다.

이와 함께 산업포장은 동서식품 김정기 창원공장장, 현대에너지솔루션 안진형 연구소장, 에이치에스쏠라에너지 송영철 대표, 한주 조일래 총괄본부장 4명이 수상했다.

이날 산업부 정승일 차관은 축사를 통해 “우리나라의 에너지 전환은 지난 2년 간 설치한 태양광이 역대 누적 설비량의 1/3이 될 만큼 크게 증가하고, 올해 상반기 태양광 셀 수출이 지난해 동기 대비 85%가 증가할 정도로 성과를 내고 있다”며, “지난 달 서울에서 열린 ‘세계 재생에너지 총회’에서 국제 재생에너지 기구(IRENA)가 우리나라를 ‘글로벌 에너지전환의 핵심 국가’로 평가하는 등 우리의 노력과 성과를 세계도 인정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정부는 내년에도 기업, 지자체, 국민들과 합심해 깨끗하고 안전하며 효율적인 에너지전환을 흔들림 없이 추진해 나가고 에너지전환을 향한 과정마다 현장의 목소리를 적극 담아낼 것”이라고 밝혔다.

[이건오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솔라투데이 탄소제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건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