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한수원, 겨울철 에너지 취약계층에 연탄 나눔 봉사 진행
임직원 30여명, 취약계층 5개 가구에 1,000장의 연탄 배달

[인더스트리뉴스 정한교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사장 정재훈) 임직원들이 봉사활동을 통해 이웃들에게 사랑을 전했다. 한수원 임직원들은 11월 27일 경주시 황오동 일대에서 에너지 취약계층을 위해 연탄을 배달했다.

한국수력원자력 정재훈 사장을 비롯한 임직원들이 경주시 황오동 일대 에너지 취약계층에게 연탄나눔 봉사활동을 진행했다. [사진=한국수력원자력]

이번 연탄나눔 봉사활동은 겨울을 앞두고 추위에 어려움을 겪을 저소득 소외계층의 월동준비를 돕기 위해 임직원들이 자발적으로 나선 것으로, 정재훈 한수원 사장을 비롯한 임직원 30여명이 취약계층 5개 가구에 총 1,000장의 연탄을 배달했다.

이에 앞서 11월 14일 한수원은 에너지 취약계층 연탄지원을 위한 성금 1억원을 밥상공동체 연탄은행 복지재단에 전달했다. 경기위축으로 기업과 개인의 연탄 기부가 감소하고, 연탄 값 인상으로 겨울나기에 어려움을 겪을 에너지 소외계층을 지원하기 위한 이 성금으로 연탄 10만장과 연탄보일러, 난방유 등이 전국의 저소득 소외계층에 전달될 예정이다.

한수원 정재훈 사장은 “앞으로도 어려운 이웃과 꾸준히 소통하고 소외된 이웃을 위한 사회공헌활동을 지속적으로 추진해 갈 것”이라며, “특히 국내 최대 발전회사로서 에너지로 인한 어려움이 없도록 에너지 취약계층의 복지향상에 더욱 힘쓰겠다”고 말했다.

[정한교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솔라투데이 탄소제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한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