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동서발전, 태양광 발전설비 품질 표준화로 관리 강화 나서
기자재 제작부터 시공까지 태양광 발전사업의 종합적인 품질 레퍼런스 마련

[인더스트리뉴스 정한교 기자] 동서발전이 태양광 발전설비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이 지난 1월 6일 품질경영 마스터플랜의 일환으로 신재생 품질관리 강화를 위한 ‘태양광 발전설비 기자재 및 시공 품질확보 방안’을 수립했다고 밝혔다.

이는 신재생 발전설비의 양적 확대에 따른 질적 관리를 위한 선제적 조치로, 기자재 제작부터 시공까지 태양광 발전사업의 종합적인 품질 레퍼런스를 마련했다는 데 그 의미가 있다.

한국동서발전이 품질경영 마스터플랜의 일환으로 신재생 품질관리 강화를 위한 ‘태양광 발전설비 기자재 및 시공 품질확보 방안’을 수립했다. [사진=dreamstime]

한국동서발전은 태양광 발전설비의 신뢰도 확보를 위해 KS인증 기자재를 사용하고 있으나 제작사간 품질 검사 항목 및 입회점 등에서 차이를 보였다. 이에 기자재 품질 검토 및 검사의 일관성을 확보하기 위해 품질검사 항목과 품질증빙서류 목록을 표준화한 구체적인 참조자료를 제시함으로써 품질 보증을 강화했다.

또한, 태양광 발전설비 시공 품질을 높이기 위해 최신 규정 및 표준을 반영한 발주자 측면의 태양광 시공 품질 점검 체크리스트를 만들었다. 해당 체크리스트를 바탕으로 한 지속적인 현장 적용 및 검증으로 시공자와 발주자 모두가 만족하는 품질관리 체계를 확립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기존 화력 발전설비를 대상으로 운영됐던 품질검사자 인력 풀에 신재생 분야를 신설했다. 이를 통해 신재생 분야 기자재 및 시공 품질 검사 노하우를 갖춘 기술 인력을 확보하게 되어 신재생 사업 추진 시 품질인력 지원이 가능하게 됐다.

한국동서발전 관계자는 “이번 태양광 발전설비 기자재 및 시공 품질확보 방안은 신재생 분야 품질관리 기반을 구축하고 에너지 전환에 따른 미래성장동력을 확보하는 첫 걸음이 될 것”이라고 밝혔다.

[정한교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솔라투데이 탄소제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한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