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한화그룹, ‘ESG 위원회’ 출범… ESG 전략과제 수립 등 경영활동 지원
환경, 사회적 책임, 지배구조, 대외 커뮤니케이션 등 4개 부문으로 구성

[인더스트리뉴스 권선형 기자] 한화그룹이 ESG경영을 강화한다. 한화그룹은 계열사 ESG 경영 지원·자문 및 그룹 차원의 ESG 활동 등을 위한 ‘한화그룹 ESG 위원회’를 신설한다고 5월 27일 밝혔다.

한화그룹 ESG 위원회는 첫 활동으로 26일 한화그룹 15개 계열사 ESG 담당 임원과 팀장 등 6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ESG 세미나를 마련했다. [사진=한화그룹]

한화그룹 ESG 위원회는 사업 분야별 ESG 전략과제 수립 및 정보공유를 위한 교육 실시 등을 통해 각 계열사 ESG경영 활동을 지원하게 된다. 한화그룹 ESG 위원회는 ESG 연관성 및 운영 효율성을 고려해 기존 준법경영 협의체인 ‘컴플라이언스위원회’ 산하에 소속된다. 위원장에는 한화컴플라이언스위원회 구성원인 조현일 사장이 선임됐다.

한화그룹 ESG 위원회는 환경, 사회적 책임(공정·복지), 지배구조, 대외 커뮤니케이션 등 4개 부문으로 구성되며 분기 1회 정기회의와 임시회의 등을 통해 계열사 지원과 자문을 위한 실무 활동을 전개해 나간다.

한편, 한화그룹 ESG 위원회는 첫 활동으로 5월 26일 한화그룹 15개 계열사 ESG 담당 임원과 팀장 등 6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ESG 세미나를 마련했다. 화상회의 시스템을 활용해 열린 이번 세미나는 외부 환경 전문가를 초청해 탄소중립에 대한 국내외 정책의 이해도 제고와 ESG 추진 방향 설정에 대한 시사점을 공유했다.

90분간 진행된 이날 세미나에서는 ‘2050 탄소중립 정책과 ESG 국내외 동향과 전망’이라는 주제로 국제 사회의 탄소중립 정책, 2050 탄소중립을 위한 한국 정부의 추진 전략 및 세부 제도, ESG 관련 정부 정책, 녹색금융 활성화 전략 등이 다뤄졌다.

한화그룹 ESG 위원회는 ESG경영에 대한 이해와 내부 수용성 제고를 위해 정기적으로 관련 세미나를 진행할 계획이다. 환경뿐만 아니라 사회적 책임, 지배구조 등 ESG 전반에 걸친 주제를 선정해 관련 전문가들을 강사로 초빙할 예정이다.

[권선형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솔라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선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