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서울에너지공사, 발전소 주변지역 고등학생에 장학금 전달
코로나19 대응 지역인재 약 120명에게 총 3,770만원

[인더스트리뉴스 정한교 기자] 서울에너지공사(사장 김중식)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발전소 주변지역 고등학교 학생 약 120명에게 총 3,770만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고 지난 7월 20일 밝혔다.

서울에너지공사가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발전소 주변지역 고등학교 학생 약 120명에게 총 3,770만원의 장학금을 전달했다. [사진=서울에너지공사]

이번 장학금 지원 대상은 각 학교별 가정형편이 어렵거나 학교생활을 성실히 임하며 타에 모범이 되는 학생을 추천받아 선정했다.

이는 공기업으로서 공사의 사회적 책임을 이행함으로써 내수활성화를 도모하고, 지역사회경제공헌과 사회적 약자 배려를 실천하기 위해 추진됐다.

특히, 올해는 코로나19 감염증 확산 예방을 위해 정부의 사회적 거리두기 지침에 따라 장학금을 비대면 전달했다.

서울에너지공사 김중식 사장은 “코로나19로 직접 만나고 응원해주지 못해서 안타깝다”며, “장학금을 통해 작으나마 학생들에게 희망을 전달한 계기가 됐으면 좋겠다”고 말했다.

이어 김 사장은 “비온 뒤 땅이 굳는다는 말이 있듯이 지금의 이 어려움을 딛고 일어서서 더 훌륭한 인재로 자라주길 기대한다”고 전했다.

한편, 공사는 공기업으로서 사회적 가치 실현에 적극 나설 방침이다.

[정한교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솔라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한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