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에코라이프
동서발전, 울산 노인복지관에 방한용품 지원
전기매트 30세트 전달, ‘2023년 안전문화대상’ 국무총리 표창

[인더스트리뉴스 최용구 기자] 한국동서발전(사장 김영문)은 지역사회 독거 어르신들의 따뜻한 겨울나기를 돕기 위한 방한용품을 지원했다고 밝혔다. 

한국동서발전은 지난 4일 울산 중구 함월노인복지관에 전기매트를 전달했다고 밝혔다. [사진=한국동서발전]

동서발전은 지난 4일 울산 중구 함월노인복지관에 전기매트 30세트를 전달했다.

지난해 12월 ‘2023년 안전문화대상’ 국무총리 표창으로 받은 상금을 전기매트 구입비에 활용했다. 

이창열 동서발전 안전기술부사장은 “겨울철 한랭질환에 취약한 어르신들에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기를 바란다”며, “도움이 필요한 이웃의 에너지복지를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동서발전은 △안전관리등급제 4년 연속 최고등급(2등급) 달성 △공공기관 안전활동 수준평가 4년 연속 최고등급(A) 달성 △발전사 최초 5년 연속 사고사망 만인율 제로 등을 유지하고 있다. 

 

[최용구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솔라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용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