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책 에코라이프
경상남도, 상반기 탄소포인트제 인센티브 지급
경상남도가 지난해 하반기 온실가스를 감축한 도내 4만8,000세대에게 5억7,000만원의 탄소포인트 인센티브를 시·군별로 일제히 지급한다고 밝혔다.

지난해 대비 참여 가구 3,000세대 늘어나

[인더스트리뉴스 최홍식 기자] 탄소포인트제는 참여자가 자발적으로 전기와 수도, 가스 등의 에너지를 절감하고. 이를 통해 감축된 이산화탄소량을 포인트로 환산해 인센티브를 제공하는 온실가스 감축 실천프로그램이다. 과거 2년간 같은 월별 평균값을 합산한 값과 현재 사용량을 합산한 값을 비교해 절감량에 따라 포인트를 산정하고 1포인트당 2원 이내 현금, 상품권, 그린카드 포인트 등으로 상·하반기에 지급하고 있다.  

경상남도가 상반기 탄소포인트제 인센티브를 경남도내 4만8,000세대에게 지급했다. [자료=한국환경공단 탄소포인트제 홍보자료]

경남도에서  지급하게 될 5억7,000만원은 지난해 상반기 탄소포인트 인센티브 지급액인 3억7,000만원 대비 54% 증가한 금액으로, 현재 경남도내 14개 시·군에서 지급됐으며 7월 중으로 지급을 마칠 예정이다. 지난해 하반기 경남도의 온실가스 감축량은 1만700tCO2로 30년생 신갈나무 100만 그루가 식재된 숲에서 1년간 이산화탄소를 흡수한 효과와 맞먹는다.

지난 2009년 개인 가입을 시작으로 도입된 탄소포인트제는 지난해 말 경남도내 16만3,000세대에서 올해는 3,000세대가 증가한 16만6,000세대가 가입했다. 이는 경남 전체 세대의 13%에 해당된다.

탄소포인트제 가입 희망 가구는 한국환경공단 탄소포인트제 사이트에 가입하거나 관할 시·군 환경부서로 문의하면 되며, 인센티브 지급을 위해 계좌번호 등의 개인정보를 반드시 변경해야 한다. 경상남도 관계자는 “탄소포인트제는 자발적으로 에너지 절약을 고민하고 노력하는 사업으로, 많은 도민들이 참여해 인센티브를 지급 받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최홍식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솔라투데이 탄소제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홍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