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한국동서발전, ‘발전설비 국산화’ 닻 올려
중소기업 대상으로 발전설비 국한화 기술개발 과제 공모 시행

[인더스트리뉴스 최기창 기자] 한국동서발전(사장 박일준)이 9월 27일까지 중소기업을 대상으로 ‘발전설비 소재 및 부품 국산화를 위한 기술개발 과제 공모’를 시행한다고 밝혔다.

한국동서발전이 '발전설비 국산화'에 시동을 걸었다. [사진=동서발전]

이번 공모는 최근 일본 각의가 한국을 화이트리스트에서 제외 조치에 대응해 발전소에서 사용하고 있는 외산 기자재 및 부품들의 현황을 파악하고, 대체하기 힘든 외국산 품목 338개를 국산화하기 위해 마련했다.

공모에 대한 자세한 내용은 한국동서발전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또한 한국동서발전은 현재 운영 중인 발전소의 외산 기자재 품목 및 소재에 대한 자료를 홈페이지에 공개한다. 이를 통해 국산화 개발 참여기업을 지속해서 발굴한다는 방침이다.

한국동서발전 관계자는 “이러한 국산화 노력을 통해 향후 발전 기자재 수출 규제, 지연 등 외부 영향으로부터 피해를 최대한 줄이고 안정적인 전력공급을 통해 국내 산업 안정화에 기여할 것”이라며, “기술개발을 통해 중소기업의 기술력을 제고하고 외화 절감 효과를 거둘 수 있다”고 말했다.

[최기창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솔라투데이 탄소제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기창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