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해줌, ‘해밀’ 공장 지붕에 245kW 규모 태양광발전소 설치… 기업 성장 지원
- 연간 약 6,000만원 전기요금 절감, 약 145t 온실가스 감축 기대 - 건물지원사업 보조금 활용, 약 65%의 태양광 설치 비용 절감

[인더스트리뉴스 정한교 기자] 에너지 IT 기업 해줌(대표 권오현)이 경기도 여주시에 위치한 농업회사법인 해밀(대표 정행순)의 공장 및 창고 3개소 지붕 위에 총 245.25kW 용량의 태양광발전소를 설치했다고 1일 밝혔다.

해줌에서 설치한 해밀 공장 지붕 위 자가소비형 태양광발전소 전경 [사진=해줌]

해밀은 이번 태양광발전소 설치를 통해 연간 약 6,000만원의 전기요금 절감효과를 누릴 수 있게 됐다. 또한, 연간 약 145t의 온실가스 감축효과가 예상되며, 이는 약 925그루의 어린 소나무를 심는 효과와 동일하다.

특히, 해밀은 한국에너지공단에서 주관하는 건물지원사업 보조금을 받아 약 65%의 설치 비용을 절감할 수 있었다.

해줌은 올해로 8년 연속 건물지원사업 참여 기업으로 선정됐는데, 그만큼 건물지원사업 진행 경험이 많아 원활한 사업 진행이 가능하다. 또한, 국내 최다 수준의 자가소비형 태양광 설치 실적이 있다.

해줌 권오현 대표는 “8년간의 정부 지원 태양광사업 진행 경험을 바탕으로, 현재는 배출권 거래 할당 기업의 환경부 주관 탄소중립설비 지원사업 참여를 돕고 있다”며, “해줌은 태양광 설치뿐만 아니라 전기요금 절감 및 탄소중립 솔루션도 함께 제공한다는 강점이 있다”고 밝혔다.

[정한교 기자 (st@infothe.com)]

[저작권자 © 솔라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한교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