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PV&CARBON 산업동향
한전, LH와 사람중심의 친환경 전력인프라 구축 MOU 체결
한전과 LH는 ‘사람중심의 친환경 전력인프라 구축사업’을 위한 MOU를 체결하고 새롭게 개발된 반지상형 지상기기, 지하 매입형 전력설비, 광고 일체형 지상기기 등의 신기자재를 스마트시티에 적용할 예정이다.

도시 미관 저해, 통행불편 해소 위한 전력인프라 구축

[인더스트리뉴스 이건오 기자] 한국전력(사장 김종갑)은 최근 한국토지주택공사(LH)와 ‘사람중심의 친환경 전력인프라 구축사업’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이날 행사는 홍보관 ‘더 스마티움’에서 열렸으며 한전 권기보 영업본부장과 LH 조현태 스마트도시본부장이 참석했다. 이번 사업은 도시공간 특성에 최적화된 친환경 전력인프라 모델을 개발해 LH에서 조성하는 스마트시티에 적용하는 테스트베드 시범사업이다.

한전과 LH가 ‘사람중심의 친환경 전력인프라 구축사업’을 위한 MOU를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한국전력]

기존에 알려진 전력설비 설치가 도시 미관을 저해하고 통행불편을 초래한다는 불만을 해소하기 위해 새롭게 개발된 반지상형 지상기기, 지하 매입형 전력설비, 광고 일체형 지상기기 등의 신기자재를 스마트시티에 적용해 유럽도시 수준의 선진 보도환경을 구현할 예정이다.

재해·재난상황 시 국민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한 전력설비와 신뢰할 수 있는 ‘무정전 배전계통’으로 구성된 선진국형 지중배전 모델이 적용될 예정으로 한전과 LH는 각 기관의 전문성을 활용해 사람 중심의 안전하고 깨끗한 거리 환경과 세계 최고의 전력품질을 확보하기 위해 상호 협력할 것을 약속했다.

이날 행사에서 한전 권기보 영업본부장은 “도시공간의 특성을 고려해 친환경 전력 인프라 분야의 최적화 모델을 개발해 스마트시티에 적용하겠다”는 비전을 밝혔다. 

[이건오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솔라투데이 탄소제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건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