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단양군, 전기차 민간보급 확대
단양군이 전기이륜차 민간보급사업을 추진해 미세먼지 저감에 나선다.

올해 사업비 3750만원 투입, 15대 민간 보급

[인더스트리뉴스 김태환 기자] 단양군이 친환경자동차 보급 정책과 저탄소 녹색 도시 실현, 미세먼지 저감 대책을 위해 전기이륜차 민간보급 사업에 적극적으로 나서고 있다.

전기차 충전소 [사진=단양군]

‘전기이륜차’는 전기자동차와 달리 별도 충전기를 설치할 필요가 없고, 일반 콘센트로 충전 시에도 4시간 정도면 완충되는 장점이 있다. 또한 엔진이 없기 때문에 미세먼지 같은 환경오염물질을 전혀 배출하지 않고 소음도 없어 대기환경과 소음공해에서 자유롭다.

군에 따르면 올해 전기이륜차 민간 보급대수는 중형 기준으로 15대이며 총 사업비 3750만원 범위 내 대수는 조정가능하다. 지원 금액은 총사업비 범위 내에서 전기이륜차 1대당 200만원부터 최대 350만원까지 차종별로 차등 지원되며 보급대수는 1인당 1대만 지원된다. 여기에 기존 내연 이륜차(6개월 이상 단양군 소유 시) 폐차 시 20만원이 추가 지원된다.

신청 대상은 2019년 1월 1일 이전부터 단양군에 주민등록상 주소를 둔 만18세 이상 군민 또는 소재지가 단양군에 있는 법인·단체·기업이면 가능하다. 접수방법은 이달 5일까지 신청인이 구입을 희망하는 전기이륜차 판매점을 방문해 상담 및 계약, 신청서 작성 후 구매자 또는 판매처가 군청 환경위생과 환경행정팀으로 방문접수하면 된다.

신청가능 차종은 전기차 통합포탈인 환경부 전기차 충전소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군은 판매자 또는 구매자가 제출한 서류 확인 후 결격사유가 없으면 접수일로부터 7일 이내 보조금 지원가능 여부를 통보할 계획이다.

군 관계자는 “대기오염물질 배출이 없는 전기차의 민간보급사업 공모에 군민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며, “이번 공모에 대한 신청자의 수요와 호응도에 따라 전기차를 연차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말했다.

 

[김태환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솔라투데이 탄소제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김태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