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PV&CARBON 산업동향
서울시-서울에너지공사-수요관리사업자협회, 서울시민 가상발전소 100MW 조성 업무협약 체결
시민들의 미세먼지 없는 자발적 에너지 절감 통해 삶의 질 높이는 기회 될 것

[인더스트리뉴스 이건오 기자] 서울시(시장 박원순)와 서울에너지공사(사장 박진섭), 수요관리사업자협회(협회장 김흥일)는 5월 29일, 서울시청 서소문 청사에서 ‘서울시민 가상발전소 100MW 조성’ 공동협력 협약식을 진행했다고 밝혔다.

사진 왼쪽부터 서울에너지공사 박진섭 사장, 서울시 황보연 기후환경본부장, 수요관리사업자협회 김홍일 협회장이 업무협약을 맺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서울에너지공사]

이날 협약식에는 서울에너지공사 박진섭 사장을 비롯해 서울시 황보연 기후환경본부장, 수요관리사업자협회 김홍일 협회장 등 각 기관 관계자들이 참석했다. ‘가상발전소’란 전력이 부족한 시간에 절전을 통해 발전소의 가동 효과를 내는 ‘가상의 발전소’를 의미한다.

서울에너지공사는 지난해 11월 ‘송파구 가상발전소 건립 업무 협약식’을 거쳐 ‘1MW급 가상발전소’를 건립한 바 있다. 송파구의 ‘1MW급 가상발전소’는 현재 송파구 관내 구청 건물과 공동주택의 전기소비를 절약해 수익을 창출하고 있다.

서울에너지공사는 ‘송파구 모델’을 다른 서울시 자치구에도 확산해 2025년에는 ‘100MW 서울시민 가상발전소’를 조성한다는 계획이다. 이번 협약을 통해 공사와 수요관리사업자협회는 25개 자치구 대상으로 수요자원 거래시장 참여를 위한 홍보 활동과 자원 발굴에 협력하기로 했다. 이와 함께 서울시는 ‘가상발전소’의 총괄 운영을 맡기로 했다.

서울에너지공사 박진섭 사장은 “이번 협약을 통한 가상발전소 조성은 시민 스스로가 미세먼지 없는 자발적 에너지 절감을 통해 삶의 질을 높이는 기회가 될 것”이라며, “공사는 앞으로 서울시, 수요관리사업자협회와 긴밀하게 협조해 서울시민 가상발전소 100MW 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건오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솔라투데이 탄소제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건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