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산업부, 중소·중견 탄소중립 스타 기업 발굴한다
탄소중립 스타즈 프로젝트 사업 2023년까지 20개사 선정, 총 276억 지원

[인더스트리뉴스 권선형 기자] 산업부는 1월 13일 ‘탄소중립 스타즈 프로젝트’ 사업을 공고하고, 2023년까지 탄소중립 기술 역량을 보유한 중소 중견 20개 기업을 선정(2022년 10개사, 2023년 10개사)해 2025년까지 총 276억원을 지원할 계획이라고 12일 밝혔다.

산업부가 2023년까지 탄소중립 기술 역량을 보유한 중소ㆍ중견 20개 기업을 선정해 2025년까지 총 276억원을 지원한다. [사진=utoimage]

올해 처음으로 시작하는 ‘탄소중립 스타즈 프로젝트’는 탄소중립 관련 기술력을 보유한 기업들을 발굴해 탄소중립 선도기업을 육성하기 위한 사업으로, 중견중소기업이 직접 기획한 탄소중립 R&D를 지원해, 기업 주도의 창의적 기술개발과 기업 눈높이에 맞는 현장성 있는 기술개발을 지원하기 위해 추진됐다.

기술개발 이후 한국특허전략개발원(KISTA),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 금융기관 등의 유관기관과 연계해, 특허 컨설팅, 수출 마케팅, 금융 등을 지원함으로써 탄소중립 대표 기업으로 성장 될 수 있도록 후속 지원한다.

‘탄소중립 스타즈 프로젝트’ 사업은 탄소 다배출 업종(철강, 석유화학, 시멘트, 반도체디스플레이) 및 산업공통 분야(보일러 등)의 탄소중립과 관련된 공정설비제품 등의 핵심기술개발에 중점을 두고 있다. 선정된 20개 기업은 향후 3년간 최대 14억원의 기술개발 자금을 지원받게 된다.

산업부 김상모 산업기술융합정책관은 “탄소중립 스타즈 프로젝트는 역량있는 기업들이 기술개발 지원을 통해 탄소중립 스타 기업으로 성장할 수 있는 좋은 기회”라며, “앞으로도 기업들의 탄소중립 역량 강화를 위해 탄소중립 기술혁신 지원체계를 확충해 나가겠다”라고 밝혔다.

이번 공고의 지원내용과 신청절차 등은 1월 13일부터 산업부와 한국산업기술평가관리원 홈페이지 공고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2월 14일까지 사업 신청을 받고, 4월 중 선정될 예정이다.

[권선형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솔라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권선형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