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2024년 전력시장 개선방향 설명회 개최… 신산업 활성화 논의
이옥헌 전력정책관 “시장 참여자의 자율성·책임 강화”

[인더스트리뉴스 최용구 기자] 산업통상자원부(장관 안덕근, 이하 산업부)는 지난 26일 서울 코엑스에서 ‘2024년 전력시장 개선방향 설명회’를 진행했다.

산업부에 따르면 현장에는 전력업계 및 학계 등 150여명이 참석했다.

산업부는 ‘2024년 전력시장 개선방향 설명회’를 지난 26일 진행했다. [사진=gettyimages]

발표자들은 제주 시범사업, 분산에너지 활성화 특별법, 전기사업법 개정 등 이슈에 대해 설명했다. 

산업부는 전력시장 제도 변화에 필요한 의견을 수렴했다고 전했다.

제주에 도입 예정인 재생에너지입찰제도, 실시간·보조서비스시장은 지역의 계통 불안정을 완화할 것으로 기대된다. 

전기사업법 개정안과 분산에너지특별법은 각각 5월과 6월에 시행된다.  

청정수소 보급 확대 및 관련 생태계 구축을 위한 청정수소발전입찰시장도 6월부터 본격화된다. 

이옥헌 산업부 전력정책관은 “올해는 분산에너지, 전력직접거래 등 다양한 전력신산업을 활성화할 것”이라며, “시장 참여자들의 자율성과 책임을 강화하는 방향으로 제도 개편을 추진하겠다”고 강조했다.

[최용구 기자 (news@industrynews.co.kr)]

[저작권자 © 솔라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용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