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PV 산업동향
서부발전, 발전회사 최초 태양광 연계 ESS 설치세종시 은하수 태양광에 4MWh 용량의 ESS 설치
24일 서부발전이 은하수태양광발전소에 ESS를 설치완료하고 준공식을 개최했다.

[솔라투데이 박관희 기자] 한국서부발전이 24일 세종시 은하수 태양광에 에너지저장장치(ESS)를 설치 완료하고, 임직원 및 제작을 맡은 LG전자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준공식을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번 ESS 구축을 위해 약 16억5000만원이 투입됐으며, 서부발전은 발전회사로는 최초로 태양광설비 연계형 ESS를 준공한 사례가 됐다. 세종시 은하수 태양광은 1.63MW 규모로 4MWh 용량의 ESS를 설치, 지역 400여 가구에 추가적인 전력이 공급될 수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지난 9월에 발표한 정부의 에너지신산업 활성화 계획에 따라 태양광 발전소에 ESS를 설치하면 생산한 전력에 REC 가중치 5.0을 부여 받게 됨에 따라, 연간 약 5800만 REC 증가와 함께 약 3억7000만원의 수익도 창출될 것으로 기대된다.

서부발전 김순교 발전처장은 “금년 12월에는 태안 및 군산발전본부 내 25MWh의 ESS 설비를 추가 설치할 계획”이라며, “앞으로도 서부발전은 에너지신산업의 국내 보급 및 전력품질 향상에 지속적으로 노력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편, 서부발전은 현재 신재생에너지 발전설비용량 407.6MW를 보유, 전체 보유 설비용량(10,724.5MW)의 약 3.8% 수준으로 풍력, 태양광, 소수력, ESS 등 다양한 신재생에너지 설비를 지속적으로 확대해 나갈 계획이라고 밝혔다.

[박관희 기자 (editor@infothe.com)]

[저작권자 © 솔라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박관희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