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이슈
배출권 거래제 정책과 동향 발표 통해 국가 기후변화 대응 목표 달성 기여
발전부분 온실가스 감축연구회 세미가 개최

[솔라투데이 최홍식 기자] 전남 여수 디오션리조트에 국내 온실가스 감축을 위한 세미나가 개최됐다.

전남 여수에서 발전부분 온실가스 감축연구회 세미나가 이틀간 개최됐다. [사진=한국남동발전]

한국남동발전은 6월 15일부터 16일까지 이틀간 정부 관계기관 및 한전, 발전 6사, GS EPS, 한국지역난방공사 등 관계자 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발전부문 온실가스 감축연구회 세미나를 개최했다. 이번 세미나는 산업통상자원부와 대한상공회의소 지속가능경영원이 후원했다. 

발전부문 온실가스 감축연구회 정보공유 활동의 일환으로 개최됐으며, 배출권거래제 정책 및 동향에 대한 발표와 신기후체제 대비 주요국의 정책전망에 대해 논의됐다. 또, 배출권시장 전망과 배출권 거래전략 및 2차 배출권 할당신청 전략 등에 대한 각계 전문가 강연 등이 펼쳐졌다.

한국남동발전은 2017년 발전부문 온실가스 감축연구회 주관사로서 업종을 대표해 배출권거래제법 및 배출권시장 개선을 위한 정기회의 및 공동건의 등을 주도적으로 추진하고 있다.

또한, 관련기업에게 온실가스 관리 운영기술 및 탄소펀드 등 외부감축사업 추진 노하우를 전파하는 등 온실가스 감축 확산 활동에 적극 앞장서고 있다.

한국남동발전 김학현 본부장은 “이번 감축연구회가 배출권거래제 정책 동향 및 전망을 공유하고 온실가스 감축기술의 교류와 확산으로 발전부문의 합리적인 감축목표 설정 및 Post-2020 新기후체제를 준비하는데 의미 있는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 고 말했다.

[최홍식 기자 (st@infothe.com)]

[저작권자 © 솔라투데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최홍식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