상단여백
HOME 정책 PV&CARBON 산업동향
한국에너지공단, 올해 상반기 신재생에너지 고정가격계약 경쟁입찰 실시
100kW 미만 소규모설비 60% 우선 선정, 공급의무자 총 250MW 선정의뢰

[인더스트리뉴스 이건오 기자] 한국에너지공단이 2018년 상반기 신재생에너지공급의무화(RPS) 고정가격계약 경쟁입찰 공고를 발표했다. 고정가격계약 경쟁입찰은 계통한계가격(SMP) 변동에 따른 태양광발전사업자들의 가격 안정성 확보와 안정적인 투자환경 조성을 위해 시행하는 제도다.

한국에너지공단은 공급의무자의 연 2회 선정의뢰에 따라 공고․접수 및 평가 등을 통해 공급의무자와 발전사업자 간 공급인증서(REC) 거래에 대한 20년 장기계약 체결대상 사업자를 선정하고 있다.

태양광발전 사업자는 SMP와 REC를 합산한 금액으로 입찰 참여가 가능하다. [사진=dreamstime]

이번 입찰에는 한국수력원자력 33MW, 한국서부발전, 한국중부발전이 각 32MW, 한국남부발전 25MW, 한국남동발전, 한국동서발전이 각 24MW, 포스코에너지, 동두천드림파워가 각 20MW, 파주에너지서비스, 에스케이이엔에스이 각 15MW, 씨지앤율촌전력, 평택에너지서비스이 각 0.5MW를 의뢰하는 등 12개 공급의무자가 참가해 총 250MW를 선정 의뢰했다.

태양광발전사업자는 계통한계가격(SMP)과 공급인증서(REC)을 합산한 금액으로 입찰에 참여 가능하며, 계약 시에 사업자는 SMP 변동에 따라 총수익이 변경되는 변동형 계약과 SMP 변동에 상관없이 총수익이 고정되는 고정형 계약 중 선택할 수 있다. 특히, 이번 선정용량의 60% 이상은 100kW 미만의 소규모 사업자로 우선 선정하고, 전력저장장치(ESS) 관련 산업 육성과 투자 안정화를 위해 태양광과 연계하는 ESS 설비도 입찰 참여가 가능하다.

2011년 하반기부터 2016년 하반기까지 ‘태양광 판매사업자 선정’ 추진, 2017년 상반기 이후 ‘고정가격계약 경쟁입찰’ 추진 내용 [자료=한국에너지공단]

설비용량이 100kW 미만인 경우는 4월 16일부터 18일까지, 100kW 이상 3MW 미만인 경우는 4월 19일부터 20일까지, 3MW 초과인 경우 4월 23일까지 접수하며 입찰에 참여하고자 하는 사업자는 설비용량에 따른 접수기간을 확인해 한국에너지공단 신·재생에너지센터 RPS 고정가격계약 경쟁입찰 시스템을 통해 입찰참여서와 첨부서류를 제출하면 된다. 최종 선정결과는 5월 31일에 발표할 예정이며, 6월 말까지 공급의무자와 20년간의 공급인증서 판매 계약을 체결할 계획이다. 

한국에너지공단 신·재생에너지센터 관계자는 “고정가격 경쟁입찰을 통해 소규모 사업자의 안정적인 투자환경을 조성 하고, 신재생에너지와 전력저장장치(ESS) 등 에너지 관련 산업 육성과 투자 안정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이건오 기자 (editor@infothe.com)]

[저작권자 © 솔라투데이 탄소제로,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이건오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여백
여백
여백
여백
Back to Top